[수중세계 박물관] NEMROD SNARK III SILVER
상태바
[수중세계 박물관] NEMROD SNARK III SILVER
  • 수중세계
  • 승인 2021.04.06 12: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useum of Underwater World
수중세계 박물관

자료제공_ 이원교
해설_ 이원교(리쿰스쿠버 대표)



 

수중세계박물관 코너를 시작하게 되면서 이원교 대표에게 기증받은 복관식 호흡기
수중세계박물관 코너를 시작하게 되면서 이원교 대표에게 기증받은 복관식 호흡기

NEMROD사는 1939년 스페인 형제 Pedro와 Juan Vilarrubís Ferrando는 스포츠 용품, 장난감 및 롤러스케이트 산업을 설립했고, 바다에 대한 애정은 수중사냥과 잠수용 물품의 제조를 시작하도록 만들었다. Vilarrubís Eduardo는 스피어피싱 스포츠의 열광자였으며, 1940대 말에 혁명적인 발명품인 Aqualung사의 CG45란 제품을 구입했다. CG45 제품을 통해서 수중 세계를 계속적으로 탐험했다. 그 경험 후에 Villarubis는 NEMROD사를 통해 CG45를 판매하기
위해 스페인에서 Aqualung을 수입하려고 했다.

그러나 프랑스, 독일, 미국 및 기타 국가에서 Aqualung사의 CG45 대한 특허를 받았지만, 스페인에서는 그렇지 않았다. 그 당시 스페인에서 외국 물품을 수입하는 것은 매우 어려웠기 때문
에, Juan Vilarrubis는 가장 간단한 방법을 선택했다. 그것은 프랑스에서 CG45를 구입하고 매주 스페인에서 "개인용 스포츠 장비"로 소개 한 다음 NEMROD INTERMEDIATE CG45로 레이블을 변경해서 판매하는 것이었고, 추후에는 스페인에서도 CG45에 대한 특허를 받았다. 실제로 재라벨링된 CG45의 레이블을 보면 Patentado라는 단어가 표시되어 있다. ‘쿠스토 또한 최초의 NEMROD 레귤레이터는 재표지된 CG45에 불과하다고 했다’고 한다.

 

AQUALUNG CG45 _ 출처 : https://www.worthpoint.com
AQUALUNG CG45 _ 출처 : https://www.worthpoint.com
 NEMROD사에서 생산된 더블호스 레귤레이터
NEMROD사에서 생산된 더블호스 레귤레이터

 

1953년경 NEMROD는 새로운 모델인 V-2를 만들었다. V-2와 동시에 NEMROD는 단일 호스 레귤레이터를 SATURN V를 개발했다. 그것은 AQUALUNG사의 Aquamatic과 매우 유사했다. 1959년 말 Asteria II라는 이름으로 스페인 시장에 출시되었지만, Asteria라는 이름이 수출에 문제가 있었고, Snark가 국제적으로 등록되지 않았기 때문에 Snark II로 변경해서 출시했다.
 

Snark II _ 출처:https://www.worthpoint.com 
Snark II _ 출처:https://www.worthpoint.com 
 AQUALUNG Aquamatic _ 출처:https://en.spiro-vintage.com
 AQUALUNG Aquamatic _ 출처:https://en.spiro-vintage.com

추후 출시된 NEMROD의 더블 호스 레귤레이터가 Snark III이 된 이유이다. NEMROD사에는 Snark I은 존재하지 않았다. NEMROD SNARK III SILVER 버전 1은 유형 1a와 유형 1b가 1966년에서 1970년까지 생산되었다. NEMROD SNARK III SILVER 버전 2는 유형 2a가 1971년에서 1974년까지, 유형 2는 1975년에서 1980년까지 생산되었다. NEMROD SNARK III SILVER 버전 3은 유형 3a, 3b, 3c가 있었으며, 1981년부터 1999년까지 생산되었다. 특징적인 검은 색 스티커가 있는 NEMROD SNARK III SILVER의 마지막 버전은 시장에 더 오래 머물렀다고 한다.

 

더블 호스 레귤레이터 분해도
더블 호스 레귤레이터 분해도

NEMROD SNARK III SILVER 버전의 1단계 조절장치를 확인하니까, 불균형식(UNBALANCED) 다이아프램 타입으로써 현재 생산되는 1단계 조절장치에는 불균형식(UNBALANCED) 다이아프램 타입이 없다. 지난 호에 소개를 해 드린 바가 있는데, 다시 한 번 설명하자면, 1단계 조절장치는 균형식(밸런스드) 피스톤, 표준식(스탠다드) 피스톤, 예전에는 표준식 피스톤을 불균형식(UNBALANCED)으로 불렀다. 그리고 균형식(밸런스드) 다이아프램으로 구분된다.
 

SCUBAPRO MK25 _ 균형식 피스톤
SCUBAPRO MK25 _ 균형식 피스톤
SCUBAPRO MK2 _ 표준식 피스톤
SCUBAPRO MK2 _ 표준식 피스톤
AQUALUNG LEGEND _ 균형식 다이아프램
AQUALUNG LEGEND _ 균형식 다이아프램

 

여기에서 균형식과 표준식의 차이는 균형식은 실린더의 기체가 소모되어 가더라도 호흡이 균일하게 공급되는 방식이고, 표준식은 기체가 소모되어 가면 점점 호흡하기 힘들다는 것이다. 더블 호스 레귤레이터에서 사용된 불균형식(UNBALANCED) 다이아프램은 현재 생산하지 않는 방식이다. 그러나 간혹 스쿠버 장비 매뉴얼에는 나오는 경우가 많이 있다. 이 타입을 생산하지 않는 이유로 가장 큰 것은 1단계 조절장치에 문제가 발생할 경우, 다이버에게 공기 공급을 할 수 없을 수도 있기 때문이다. 수중에서 레귤레이터에 문제가 발생되어 프리 플로우(자유방출)가 발생되면 레귤레이터 2단계 절반만 물고 호흡을 하면 충분히 가능하다는 것을 오픈워터 다이버 코스에서 경험을 해 봤을 것 이다. 그러나 반대로 공기 공급이 되지 않는다면 다이버에게 치명적인 오류가 발생할 수도 있다. 그래서 이 타입을 생산하지 않는 것으로 알고 있다.

 

엑스 스트림
엑스 스트림
제트 스트림
제트 스트림

이 제품이외에의 모든 2단계 조절장치에는 다운 스트림 밸브가 장착되어 출시되고 있다. 다운 스트림에는 다시 밸런스드 포핏과 언밸런스드 포핏으로 구분된다. 고급형은 밸런스드 포핏, 보급형은 언밸런스드 포핏이 적용된다고 보시면 된다.

 

AQUALUNG LEGEND _ 고급형
AQUALUNG LEGEND _ 고급형
AQUALUNG CALYPSO _ 보급형
AQUALUNG CALYPSO _ 보급형

 

이 당시의 기술로는 밸런스드 포핏을 생산할 수 없었을 것이다. 하지만 과거 이런 제품들이 차츰 개발되었기 때문에, 지금 우리는 좀 더 편하게 호흡을 하면서 다이빙을 즐길 수 있는 것이라고 생각된다.

예전부터 다이빙 선배들이 더블 호스 레귤레이터는 찬물 다이빙(수온 10℃ 이하)시에도 절대 레귤레이터가 얼어 터지지 않는다고 들었다. 그것은 오른쪽으로 공기가 공급되고, 왼쪽으로 배출되는데, 배출되는 따뜻한 공기가 1단계 조절장치를 통해서 배출되기 때문이라고 한다. 하지만 지금은 그것도 장점이라고 볼 수 없게 레귤레이터는 많은 발전이 있어 왔다.

미스트랄 레귤레이터 1단계 조절장치는 균형식(밸런스드) 다이아프램 타입에 드라이 챔버로 결빙방지처리를 해서, 수온 2℃까지 사용가능하다. 2단계 조절장치는 다운 스트림 밸브에 언밸런스 포핏이 장착되어 있다. 스쿠버다이빙시에 양쪽 더블 호스 쪽에 공기가 차서, 얼굴을 돌리는 것도 불편하고, 또 다른 제품에 비해 호홉이 편하지도 않았고, 결국은 단종된 것으로 알고 있다.

미스트랄 레귤레이터
미스트랄 레귤레이터

 


결빙방지 처리로 1단계 조절장치에 드라이 챔버와 오일 챔버 등 기타의 방법이 있으며, 통상적으로 드라이 챔버가 장착된 제품은 수온 2℃까지 사용가능하며, 오일 챔버가 장착된 제품은 수온 –1.7℃까지 사용가능한 것으로 제품 사용자 매뉴얼에 나와 있다.

더블 호스 레귤레이터라는 다이버 선배들의 향수도 있겠지만, 현재에 출시되는 레귤레이터에는 각종 기술이 집약되어 있다. 저는 지난 주말에도 동해에서 다이빙을 즐기고 왔다. 현재 동해의 수온은 좀 상승을 했지만, 4~7℃정도가 나왔다. 다이빙을 하는 도중에 일명 ‘레귤레이터가 얼어터지는 경우’ 프리 플로우 현상이 발생되어 다이빙을 중단하는 경우도 종종 보았다. 보다 안전하게 다이빙을 즐기시려면 다이버 본인의 레귤레이터가 수온 몇 도씨까지 사용할 수 있는지를 확인하고, 그 수온에 적절한 레귤레이터를 사용하는 것이 좋다고 생각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